학원상담 성공후기

상담후기

재수를 하게 될 줄 몰랐어요 ㅠ.ㅠ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저만치 댓글 0건 조회 1,652회 작성일 19-11-26 01:09

본문

6월 모평까지 112 나왔어서 잠시 긴장을 풀었더니 9월 모평에서 132로 떨어졌다가 수능에서 233이 될 것 같습니다. 엄빠에게 죄송해서 재수 시켜 달라고 말도 못하고 있던중에 여기 기숙통이라는 곳을 알게 되어 사이트에 등록된 전국 모든 기숙학원 홈페이지를 몇번씩 들어가봤습니다. 들어가볼수록 더 방향을 모르겠어서 기숙학원추천 받기에 자료 올렸더니 1시간 정도 뒤에 상담사님이 전화를 주셨어요. 제 사정 설명드리고 어떻게 해야 하냐고 했더니 부모님께 한번만 도전하게 해 달라고 진심을 다해 말하라 하셨습니다. 저는 그게 될까요? 울 아빠는 안된다면 안되는 분이거든요. 라고 했더니 부모님은 자식 앞에 약해질 수 밖에 없다고 말해 주시면서 말 뱉고 그냥 울어버리라고 하셨어요. 생각해보니까 혼자서 고민할 것이 아니라고 판단이 되었고 지난 토요일 저녁에 엄빠에게 기숙학원에서 재수 꼭 하고 싶다고 말하는데 의도한게 아닌데 울음이 터져버렸습니다. 엄마도 울고 아빠는 한마디도 말씀 안하시고 분위기 수습이 안되서 그냥 울고 있는데 아빠가 한마디 하시더라구요. '재수해라' 그 말씀 듣는데 또 눈물나서 콧물 흘러내리고 중3 때 아빠하고 싸우고 지금까지 한번도 안울었었는데 아빠 말씀 듣는데 미안하고 쪽팔려서 눈물만 났습니다. 그렇게 저 재수기숙학원에 갈 수 있게 되었습니다. 아직 기숙학원에 가 본것도 아니고 이제 상담사선생님이 알려주신 기숙학원 3곳에 이번 주말에 엄빠랑 가기로 했어요. 제가 여러곳 알아보고 여기서 알려주신 장단점 말씀드렸더니 엄빠는 이런 정보를 찾아냈다는 것에 칭찬도 해 주셨구요. 넘 답답해서 상담신청했다가 재수할 수 있는 길이 열렸어요. 맘속 깊이 감사한 마음이 생겨 늦은 시간에 상황 설명드리면서 감사인사드려요. 저 내년에 서울대 갈거에요. 서울대 합격하면 다시 와서 후기 남겨드릴께요. 내년에 꼭 다시 찾아올께요. 감사했습니다.

학원상담 성공후기 목록
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
한은경 1581 12-02
이정민 1592 12-02
inryoo 1593 12-21
ej680314 1599 12-16
정인혁 1599 02-05
강나리 1601 11-29
감초 1602 12-11
김현정 1604 12-11
김민석 1606 12-12
choi***** 1609 01-27
lchyy 1610 01-13
pilotfox 1613 01-15
아르미네 1630 12-04
허만식 1639 11-28
jsj4155 1644 02-11
저만치 1653 11-26
김경미 1655 02-22
랄라 1656 12-27
hyunbin56 1656 01-22
석돌이 1661 12-03
zmsdjssl010 1682 02-07
양수빈 1687 12-05
lyj50650 1710 12-20
아이리시 1749 12-03
상담후기
2020-02-14
biv 1760 02-14
dlwogur4313 1848 02-11
checklist2 2085 02-17
이아랑 2298 11-23
허정민 2376 11-25
이진영 3188 11-24
게시물 검색